크로스맵

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

- 에베소서 6:4 -

크로스맵

나는 참으로 큰 죄인이야!

나는 참으로 큰 죄인이야!

 

우리가 잘 아는 성자 프란체스코의 일화 중에 다음과 같은 유명한 이야기가 있다.

 

그의 제자 한 사람이 기도하는 중에 환상으로 천국을 구경했다고 한다.

 

그곳에 크고 작은 보좌들이 늘어서 있는데, 그 중에서 유달리 크고 화려한 한 보좌가 눈에 띄었다.

그는 궁금하여 천사에게 이 보좌가 누구의 것이냐고 물었다.

천사는 대답하기를 이 자리는 세상에서 가장 겸손한 프란체스코가 앉을 보좌라고 설명하는 것이었다.

 

제자는 자기 스승이지만 너무 높아지는 것에 시샘이 나서, 어느 날 조용히 프란체스코에게 물었다고 한다.

 

“선생님, 선생님은 자신을 어떤 사람이라고 생각하십니까?” 그러자 프란체스코는 “나는 세상에서 가장 악한 사람일게. 가장 큰 죄인이야”하고 대답하는 것이 아닌가?

 

제자는 “선생님, 그것은 위선이요 거짓입니다. 세상에는 얼마나 나쁜 사람들이 많은데 성자로 일컬어지는 선생님께서 어찌 그런 말씀을 다 하십니까? 그것은 정말 잘못된 거짓말입니다”하고 반박을 했다.

 

이때 성 프란체스코는 기가 막힌 대답을 했다.

 

“자네가 나를 잘 몰라서 그런 걸세. 나는 참으로 큰 죄인이야. 만일에 하나님께서 내게 베푸신 그 큰 은혜를 다른 사람에게 베푸셨다면,

그들은 모두 나보다 훨씬 더 훌륭한 사람이 되었을 것이야. 오직 하나님의 은혜로 오늘의 내가 있는 것일세. ”라고 간증을 했다.

 

- 곽선희 목사 설교 예화 -

댓글 0본인 삭제 0 댓글운영정책
0/300등록
3분의기적

“3분의 기적”은 예화를 통한 성경 말씀을 묵상하는 채널입니다.

추천 은혜충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