크로스맵

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

- 에베소서 6:4 -

크로스맵

세속적인 물의 유혹

남극에 사는 순박한 백곰이 어느 날 시베리아에 있는 호전적이고 당돌한 흑곰의 방문을 받았습니다. 시베리아 곰이 남극 백곰에게 말했습니다. 

 

“남극은 이 지구상에서 가장 추운 지방이 아닙니까? 이런 곳에서는 햇볕을 흡수하여 따뜻하게 해주는 검정 털이어야 하는데 남극 곰님의 털은 하얀 백색이니 이 추운 지방에서 더욱 춥겠습니다.” 

 

남극 곰은 흰털을 갖고 있다는 것이 부끄럽다는 듯이 말했습니다. 

 

“태어날 때부터 이런 털을 갖고 태어났으니 어쩌겠습니까?” 

 

“남극 곰님도 참 딱하십니다. 검정물을 들이면 되지 않습니까?” 

 

그래서 남극 곰은 자기의 아름다운 흰털을 검정색으로 염색을 하고 나니 참 따뜻하고 좋았습니다. 얼마 후에 사냥꾼이 남극 곰을 향해 달려오고 있었습니다. 남극 곰은 평소처럼 잽싸게 하얀 눈과 얼음 사이에 숨었습니다. 그러나 이미 남극 곰의 몸은 흰 눈과 얼음 사이에 검정색으로 드러나 있었고 결국 사냥꾼에게 잡히는 불행을 당하고 말았습니다. 

 

사탄은 종종 우리에게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입은 흰옷을 세속적인 검은 옷으로 다시 염색하라고 종용합니다.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살아가는 것이 최고의 축복인 줄 모르고 삶을 세속적으로 물들이지만 결국은 그의 삶은 사탄에게 얽어매이고 맙니다. 변치 않는 믿음으로 살아야 하는 것이 성도의 삶입니다.

 

인생은 지우개가 없습니다 / 서임중

댓글 0본인 삭제 0 댓글운영정책
0/300등록
숨은진주

말씀을 더욱 우리 가까이에 두기를 원하는 주의 사람